티스토리 뷰

풀무원, 오독오독 쫄깃한 함흥냉면 2종 ’동치미냉면·함흥비빔냉면’ 출시

소비자들의 다양하고 세분화된 냉면 취향을 반영한 전문점 스타일의 함흥냉면

함흥냉면 본연의 오독오독하고 쫄깃한 면발의 맛 살릴 수 있게 고구마전분으로 뽑아

식물성 원료로 맑은 감칠맛 낸 ‘동치미냉면’, 과일숙성 비빔장이 매콤달콤한 ‘함흥비빔냉면’

▲ 오독오독 쫄깃한 풀무원 함흥냉면 2종(왼쪽 동치미냉면, 오른쪽 함흥비빔냉면)

 

국내 생면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풀무원이 여름 시즌에 맞춰 오독오독하고 쫄깃함을 살린 함흥냉면을 선보인다.

 

풀무원식품(대표 김진홍)은 전문점 스타일의 탱탱하고 쫄깃한 면발을 구현한 함흥냉면 2종 ‘동치미냉면’과 ‘함흥비빔냉면’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출시한 ‘평양냉면’과 ‘고메밀냉면’ 2종(육향가득 고메밀 물냉면, 칼칼다대기 고메밀 비빔냉면)에 이은 세 번째 프리미엄 냉면 제품으로 고구마전분으로 뽑아 쫄깃한 면발이 특징이다. 흔히 사용하는 메밀 대신 고구마전분으로 함흥냉면 전문점 특유의 식감을 만들었고 색깔도 연한 회색빛의 면으로 구현했다.

 

냉면은 개인의 취향에 따라 ‘함흥파’, ‘평양파’로 나뉠 만큼 개인이 선호하는 냉면의 면과 육수 타입이 매우 다양하다. 그에 비해 HMR(가정간편식) 냉면은 대체로 동치미 육수를 베이스로 하고 메밀이 약간 들어있는 쫄깃한 냉면이 대부분이었다. 풀무원은 이 점에 착안해 집에서도 간편히 함흥냉면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함흥냉면 2종을 새롭게 출시했다.

 

‘동치미냉면(2인/5,700원)’은 식물성 원료만 사용해 만든 냉면이다. 육수는 맑은 동치미 국물로만 내어 한층 깔끔하고 시원한 맛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유산균까지도 김치에서 유래한 식물성 유산균인 ‘씨앗유산균’을 더해 톡 쏘는 감칠맛을 더했다. ‘씨앗유산균’은 풀무원이 약 2년여에 걸친 연구 끝에 개발한 유산균으로, 시원한 감칠맛을 내는 ‘만니톨’이 풍부하다. 취향에 따라 동봉된 겨자소스를 넣어 먹어도 좋다.

 

▲ 식물성 원료로만 만들어 깔끔하고 시원한 맛의 풀무원 '동치미냉면'

 

‘함흥비빔냉면(2인/5,700원)’은 매콤한 고추장에 사과즙과 배즙을 최적의 비율로 조합하여 적당한 매콤달콤함을 자랑하는 과일숙성 비빔장을 사용했다. 여기에 동봉된 초절임 무를 더하면 보다 상큼한 풍미로 시원하게 즐길 수 있다.

 

▲ 매콤한 고추장에 사과즙과 배즙을 조합하여 매콤달콤한 풀무원 '함흥비빔냉면'

 

조리법도 간단하다. 끓는 물에 30초간 면을 삶아 차가운 물에 헹군 뒤 육수 혹은 비빔장을 넣고 잘 비비면 집에서도 간편하게 맛있는 냉면을 즐길 수 있다. 기호에 따라 오이, 무생채, 초절임무 등을 곁들이면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다.

 

풀무원식품 노혜란 PM(Product Manager)은 "신제품 함흥냉면 2종은 다양하고 세분화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다양성에 집중하여 기획한 제품이다. 함흥냉면 전문점 타입의 냉면을 좋아하는 고객을 위해 함흥면을 개발하여 물냉면 타입으로 ‘동치미냉면’을, 비빔냉면 타입으로 ‘함흥비빔냉면’을 만들었다”“앞으로도 풀무원은 독보적인 제면기술을 활용하여 보다 다양하고 세분화된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글로벌 면요리 제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은 최근 ‘최첨단 HMR 생면공장’을 준공하고 최신식 설비와 초고압 제면기술로 뽑아낸 ‘평양냉면’, ‘육향가득 고메밀 물냉면’, ‘칼칼다대기 고메밀 비빔냉면’ 등 HMR 냉면 제품을 출시했다. 풀무원은 지난 30년간 쌓은 제면기술과 미국, 중국, 일본 등 글로벌 시장에서 축적한 노하우 및 데이터를 토대로 국내 생면 시장 혁신을 이끌 계획이다.

 

▲ 국내 생면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풀무원이 이번 여름을 맞이해 출시한 냉면 HMR 5종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