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 이씨엠디, ‘자연은 맛있다(noodles&more)’ 가을 신메뉴 2종 출시

버섯, 어묵 등을 활용한 가을에 어울리는 국물 면 요리 2종

제철 자연 재료와 풀무원 생면 사용, 바른먹거리 원칙을 고스란히 담은 메뉴

 

 

▲ 제철 버섯과 소고기 국수(左), 가마보코 어묵국수(右)

 

 

풀무원 계열의 생활서비스 전문기업 ㈜이씨엠디(대표이사 권혁희)는 한식 면요리 전문점 ‘자연은 맛있다(noodles&more)’가 가을 메뉴 2종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자연은 맛있다’가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메뉴는 ‘제철 버섯과 소고기 국수’, ‘가마보코 어묵국수’ 등 총 2종이다. 부쩍 쌀쌀해진 날씨와 어울리는 따뜻한 국물 면 요리로 제철 재료로 맛을 내 가을 풍미를 느낄 수 있는 메뉴다.

 

‘제철 버섯과 소고기 국수’는 가을에 맛과 영양이 가장 좋다고 알려진 버섯을 활용한 면 요리다. 표고버섯, 애느타리버섯 등 2종의 버섯과 소고기로 깊은 맛을 우려내고 미역과 대파로 향을 살려 맑고 담백한 맛이 특징이다.

 

‘가마보코 어묵국수’는 새우, 북어 등 8가지 자연재료로 우려낸 해물 육수에 수제 어묵을 더한 메뉴다. ‘우엉 가마보코’, ‘흰살 생선 가마보코’ 등 담백하고 쫄깃한 식감의 어묵과 구운 대파, 목이버섯, 조린 무 등을 고명으로 올려 다양한 식감과 깊고 풍부한 맛을 더했다. 여기에 유자후추를 더해 은은한 유자향까지 느낄 수 있다.

 

 

▲ 자연은 맛있다 판교 라스트리트(La street)점

 

 

이씨엠디 컨세션사업본부 구병조 본부장은 “자연재료로 건강한 맛의 면 요리를 선보여 온 ‘자연은 맛있다’가 쌀쌀해진 날씨와 어울리고 제철 식재를 활용한 가을 신메뉴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바른먹거리 원칙을 담아 맛과 건강을 모두 담은 요리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연은 맛있다(nooldes&more)’는 풀무원의 바른먹거리 정신을 고스란히 반영한 면 요리 전문점이다. ‘무(無)첨가 원칙’을 기반으로 풀무원 생면과 원물 그대로의 맛과 풍미를 살린 면 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자연은 맛있다(noodles&more)’는 삼성동 코엑스몰을 시작으로 동대문 현대시티아울렛, 경기도 산본 롯데피트인, 판교 라스트리트(La street) 등 복합 쇼핑몰에 입점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