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채식

풀무원녹즙, 매일 아침 한 잔으로 채식 시작 돕는 '채소습관' 녹즙 출시 채식을 처음 시도해 보거나 하루 한 끼 채식을 실천하는 플렉시테리언에게 유용 국내산 유기농 케일을 포함한 7가지 색상의 채소, 과일 영양 담아 간편하게 음용할 수 있어 매일 아침 신선하게 받아볼 수 있는 정기구독 제품…주 5회 구독 시 더욱 경제적으로 구매 가능 채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풀무원이 매일 아침 한 잔으로 가볍게 채식을 시작할 수 있는 녹즙 제품을 선보였다. ㈜풀무원녹즙(대표 김기석)은 유기농 케일을 포함한 7가지 다채로운 색상의 채소와 과일을 넣어 누구나 부담 없이 맛있고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간편 녹즙 ‘채소습관’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신제품 '채소습관'은 매일 아침 한 끼를 채식으로 가볍게 시작할 수 있도록 돕는 아이템이다. 채식을 시작해보고 싶지만 식단을 꾸준히 유지할 자신.. 더보기
올가홀푸드, 일상에서 자연스럽게 채식 경험 가능한 ‘베지소스’ 2종 출시 동물성 원료 계란을 일절 사용하지 않고 분리대두단백, 땅콩, 아몬드 등 식물성 원료만 사용 가정에서 활용도 높은 소스 제품, 일상에서 더욱 쉽고 맛있게 채식을 경험할 수 있어 풀무원기술원의 연구, 개발, 생산 전 과정 관리 통해 제품의 완성도 높여 올가홀푸드가 식물성 마요네즈와 머스타드를 선보이며 일상에서 더욱 쉽고 맛있게 경험할 수 있는 채식을 제안한다. 풀무원 계열의 LOHAS Fresh Market,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 이하 올가)는 최근 건강, 환경, 윤리적 가치를 생각한 소비가 확산되고 비건 인구 증가하는 트렌드에 발맞춰 식물에서 유래한 원료로 만든 소스 2종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올가가 이번에 선보이는 식물성 소스 '고소하고 깔끔한 베지 마요(300g/4,900원)'와 '달콤하고 깔.. 더보기
풀무원푸드머스, ‘지구의 날’ 맞아 학교급식에 ‘채식 식단’ 선봬 식물성 지향 식품 선도 기업으로서 국내 학교급식 시장에 건강한 채식 식단 제안 ‘크럼블두부 비빔밥 정식’, ‘두부단백 유부초밥 정식’, ‘황포묵채 비빔밥 정식’ 3종 구성 고기 대신 식물성 단백질을 활용한 다양하고 맛있는 채식 식단 선보일 것 최근 식물성 지향 선도 기업을 선언한 풀무원이 학교급식 시장에도 건강과 지구환경을 위한 채식 식단을 선보인다. 풀무원 계열 식자재 유통기업 풀무원푸드머스(대표 윤희선)는 다음 달 22일 지구의 날을 맞이하여 학교 급식에 채식 식단을 제안한다고 31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 팬데믹 이후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전국 초·중·고등학교에서 환경운동에 동참하는 교육적 의미로 ‘채식 선택 급식’을 도입해 운영하는 사례들이 늘고 있다. 이에 풀무원이 ‘식물성 지향 선도 .. 더보기
풀무원다논,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 코코넛으로 부드러운 요거트 질감 살리고 상큼한 과일 더해, 누구나 맛있게 즐기는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비건 인증 획득하고 온라인 및 전국 유통망 공급, 소비자 접점 확대식물성 원료 사용해 콜레스테롤·트랜스지방 제로, 유제품 섭취 어려운 사람도 편하게 즐길 수 있어식물성 액티비아로 국내 비건 요거트 시장 개척하고, 올해도 요거트 시장서 혁신 이어갈 것 ▲ 요거트 전문 기업 풀무원다논의 액티비아가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를 18일 출시했다. ‘식물성 액티비아’는 우유 대신 식물성 원료인 코코넛을 넣은 대체 요거트이며, ‘한국비건인증원’에서 정식 비건 인증을 받았다.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 ‘액티비아(ACTIVIA)’가 비건 인증을 받은 대체 요거트를 국내 시장에 선보인다... 더보기
풀무원녹즙, 하루 한 병으로 신선한 채식 즐길 수 있는 ‘프레시녹즙’ 6종 출시 - 바쁜 현대인들 위해 신선한 채소의 영양 가득 담은 비가열 생즙 제품- 기존 녹즙음료 대비 2배 이상 커진 300ml 대용량… 유통기한도 기존 3일에서 16일로 늘어- 내달 30일까지 출시기념 전 제품 20% 할인 행사도 전 세계적으로 식물성 식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풀무원녹즙이 간편하게 채식을 즐길 수 있는 대용량 녹즙 제품을 선보인다. ㈜풀무원녹즙(대표 김기석)은 하루 한 병으로 간편하게 채식을 즐길 수 있는 신제품 ‘프레시녹즙(300ml, 4900원~6,900원)’ 6종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프레시녹즙’은 현대인에게 부족하기 쉬운 채소 섭취를 간편하게 도와주는 생즙 제품이다.300ml의 대용량으로 기존 녹즙 제품 (130ml)대비 2배 이상 커졌다. 넉넉한 용량에 비해 칼로리는.. 더보기
나와 지구를 위한 잘 먹고 잘 사는 이야기! 식생활에 대한 새로운 생각 - ‘식사혁명’ 집밥부터 맛집, 장소를 가리지 않고 맛있는 음식에 열광하는 지금. 미디어에서는 연일 맛집들을 공개하고 특별한 한 끼를 먹을 수 있는 레시피를 소개한다. 먹는 것이 주목 받는 시대에 잘 먹는 것도 하나의 문화가 되어 가고 있다. 반면 환경과 건강을 내세우며 다이어트와 운동을 권하고 고기를 대신할 수 있는 슈퍼푸드, 채식 등이 각광받기도 한다. 맛있는 음식을 즐기는 것을 취미이자 여가 생활로 여기는 사람들과 건강과 환경을 지키기 위해 새로운 먹거리를 찾고자 하는 사람들. 음식에 대한 극과 극의 경계에서 우리는 어떤 선택을 해야 하는 것일까? 영양학자이자 현재 풀무원 HNRC(Health Nutrition Research Center) 센터장을 역임하고 있는 저자 남기선 박사는 「식사 혁명」에서 우리가 먹고 .. 더보기
[르포] 나를 위해, 지구를 위해! 2019 지구의 날 맞아 열린 ‘고기없는 월요일 세미나’ 현장을 가다 지구의 날을 맞아 지난 4월 22일 수서동에 위치한 풀무원 본사 쿠킹스튜디오 ‘풀스키친’에서 ‘고기없는 월요일(Meat Free Monday) 세미나’가 열렸습니다. 한국 과 가 공동 주최하고 풀무원이 후원한 이번 행사는 '대사증후군 치유를 위한 저탄소식단'이라는 주제로 진행되었습니다. 고기없는월요일(Meatless Monday)은 일주일의 하루, 월요일엔 채식을 하자는 세계적인 운동을 주도하는 비영리 단체로 2003년 설립되었습니다. 모든 사람의 건강과 지구의 건강을 위해 육류 소비를 15% 감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친환경적인 동시에 건강한 채식 위주(meat-free)의 식단으로 매주의 첫날을 시작하자는 고기없는월요일의 미션은 현재 40개국에 20여개가 넘는 언어로 번역되어 전파되고 실행되고 있는데.. 더보기
육류대체 ‘식물성단백질’ 웰빙 열풍 타고, 미국 소비자 입맛 사로잡은 두부 과다한 육류 소비에 대한 문제 제기가 지속적으로 늘어나면서 환경과 건강, 가치소비 등에 관심이 많은 밀레니얼 세대(1980~1990년대 중반 출생 세대)를 중심으로 그에 공감대가 점차 커지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은 미국에서 두드러진 변화를 보여 다양한 육류대체 식품과 채식주의 식단을 위한 식품업계의 개발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서양에서 독특한 동양 음식 정도로 여겨지던 두부가 육류를 대체할 수 있는 식물성 단백질 섭취 수단으로 각광받고 미국인들의 입맛에 맞게 개발되어 다양한 형태로 출시되면서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건강과 환경에 대한 관심이 촉발한 육류대체 붐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인 마켓앤마켓(MarketsandMarkets)은 2018년 43억 달러 규모인 식물성단백질 활용 육류대체 .. 더보기
풀무원, 나와 지구를 위한 식생활 체험 이벤트 ‘이런食 챌린지’ 오픈 두부∙나또 등 ‘식물성 단백질’ 중심의 한끼 식사를 만들어 도전하는 이벤트9월16일까지 ‘요즘은 이런食’ 인스타그램에서 진행, 추첨 통해 183명에게 푸짐한 경품 증정식물성 단백질 식단, 포화지방 섭취와 탄소배출량을 줄여 세계적인 식생활 트렌드로 떠올라 풀무원이 ‘식물성 단백질‘로 이뤄진 한 끼 식사에 도전하는 ‘챌린지 이벤트’를 준비했다.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나와 지구를 위한 바른먹거리 캠페인 '요즘은 이런食' 캠페인 일환으로, 나의 건강과 지구환경을 생각하는 식생활 체험 이벤트 ‘이런食 챌린지(이하 이런식 챌린지)'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풀무원은 고객들에게 육류 중심의 식단이 아닌 ‘식물성 단백질’ 중심의 한끼 식사를 체험하면서 내 몸은 물론 지구환경까지 생각해 보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이번 .. 더보기
나를 위해, 지구를 위해! 풀무원이 제안하는 요즘은 이런食 우리는 일상적으로 ‘오늘은 뭘 먹을지’ 고민합니다. 늘 비슷하게 밥과 국, 반찬을 먹는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한 달 전, 일 년 전의 식탁은 오늘의 식탁과 다를 것입니다. 식생활 트렌드가 변화하며, 더 다양한 식재료와 조리법이 우리의 한 끼를 바꾸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 동안 바른먹거리로 소비자에게 새로운 식생활을 제안했던 풀무원이, 2018 바른먹거리 캠페인 ‘요즘은 이런食’을 통해 또 한번 지구와 환경을 생각하는 식생활을 제안합니다. 트렌드에 민감한 뉴요커들이 식물성 단백질 패티에 열광한 이유는? 햄버거 광고를 보면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바로 불에 지글지글 구운 두툼한 고기 패티입니다. 하지만 뉴욕에서 주목 받고 있는 버거는 ‘임파서블 버거(Impossible Burger)’입니다. 임파서블 버거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