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건강생활, 테라젠바이오와 ‘개인맞춤영양’ 건강기능식품 솔루션 제공을 위한 MOU 체결

개인맞춤형 시장 선도적 대응 위해 장내 미생물 분석 기술 활용

특화 분야 연구 개발, ‘개인맞춤영양’ 애플리케이션 출시 등 서비스 협업



▲ 7일 서울 강남구 수서에 있는 풀무원 본사에서 풀무원건강생활(대표 황진선, 사진 오른쪽)이 바이오 기업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 사진 왼쪽)와 유전체 및 장내미생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맞춤영양에 특화된 제품과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국내 1호 개인맞춤 건강기능식품 ‘퍼팩(PERPACK)’으로 개인맞춤 건강기능식품 시장을 선도해 온 풀무원건강생활이 마이크로바이옴과 유전자 분석 선도 기업인 테라젠바이오와 손잡고 장내 미생물 분석에 기반한 ‘개인맞춤영양’ 건강기능식품 솔루션 제공에 나선다.  


풀무원건강생활(대표 황진선)은 7일 서울 강남구 수서에 있는 풀무원 본사에서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와 유전체 및 장내미생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맞춤영양에 특화된 제품과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풀무원건강생활 황진선 대표, 테라젠바이오 황태순 대표, 양사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 7일 서울 강남구 수서에 있는 풀무원 본사에서 풀무원건강생활(대표 황진선, 사진 오른쪽 네 번째)이 바이오 기업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 사진 왼쪽 네 번째)와 유전체 및 장내미생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맞춤영양에 특화된 제품과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협약식 후 양사 임직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장에는 면역세포의 70%가 존재하며, 100조 개의 미생물 중 90% 이상은 장내에 서식하고 있다고 알려져 있다. 이러한 장내 미생물은 음식으로부터 에너지 흡수, 신체 면역체계 조절, 필수 비타민 생성, 신진대사 조절 등 개인 건강에 미치는 영향이 커서 영양 흡수에 따라 개인별 건강 편차를 나타내기도 한다. 이에 양사는 장내 미생물을 활용하여 개인의 건강 상태를 보다 정확하게 분석하고 그에 특화된 ‘개인맞춤영양’ 건강기능식품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유전체 및 장내 미생물 분석을 기반으로 개인맞춤형 건강기능식품 개발 ▲장내 미생물 분석 기술을 활용한 개인맞춤영양 분석 알고리즘 고도화 ▲장 건강, 여성 갱년기 건강 등 특화 분야 연구 개발 ▲양사 상품 및 서비스를 엮은 패키지 상품 개발 ▲양사 채널을 활용한 개인맞춤영양 건강기능식품 판매 등을 상호 협력하여 추진한다.


현대인은 개인별 식습관과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건강 상태가 다르며 매 끼니마다 균형 잡힌 식사로 영양소를 보충하는 것이 쉽지 않다. 풀무원건강생활은 개인의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장내 미생물을 분석하고 이에 적합한 영양소를 건강기능식품으로 간편하게 보충할 수 있는 ‘개인맞춤영양’ 제품을 제공하여 고객 스스로 선제적으로 건강관리를 해 나갈 수 있도록 건강한 삶과 지속 가능한 가치를 더하는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달 내 출시 계획인 ‘개인맞춤영양’ 앱을 통해 추천된 건강기능식품을 온라인으로 정기구독 가능하며 정기구독자 선착순 1,000명에 한해 장내미생물 검사도 무료로 진행한다.


풀무원건강생활 황진선 대표는 “테라젠바이오의 장내 미생물 분석 기술에 풀무원건강생활이 37년간 쌓아온 건강기능식품 개발 노하우를 더하여 개인 맞춤형 건강기능식품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이달 내 출시 예정인 풀무원건강생활 ‘개인맞춤영양’ 앱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