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다논,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

코코넛으로 부드러운 요거트 질감 살리고 상큼한 과일 더해, 누구나 맛있게 즐기는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비건 인증 획득하고 온라인 및 전국 유통망 공급, 소비자 접점 확대

식물성 원료 사용해 콜레스테롤·트랜스지방 제로, 유제품 섭취 어려운 사람도 편하게 즐길 수 있어

식물성 액티비아로 국내 비건 요거트 시장 개척하고, 올해도 요거트 시장서 혁신 이어갈 것



▲ 요거트 전문 기업 풀무원다논의 액티비아가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를 18일 출시했다. ‘식물성 액티비아’는 우유 대신 식물성 원료인 코코넛을 넣은 대체 요거트이며, ‘한국비건인증원’에서 정식 비건 인증을 받았다.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 ‘액티비아(ACTIVIA)’가 비건 인증을 받은 대체 요거트를 국내 시장에 선보인다.


요거트 전문기업 풀무원다논(대표 정희련)의 장 전문 특화 브랜드인 액티비아는 국내외 비건 시장 확대 트렌드에 발맞춰 우유 대신 코코넛으로 만든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대체 요거트(Yogurt alternatives)는 기존 요거트의 주 원료인 우유 대신 코코넛, 콩, 오트 등의 식물성 원료를 사용해 요거트와 유사한 맛과 식감을 살린 새로운 형태의 요거트로, 유제품 섭취가 어려운 소비자들도 쉽게 즐길 수 있으면서 기존 요거트의 특징인 유산균은 대부분 그대로 담고 있다.


전세계적으로 ‘나의 건강’과 ‘지구 환경’을 함께 생각해 탄력적으로 채식을 하는 이른바 ‘플렉시테리언’(Flexitarian)이 늘면서 비건 식품 시장도 성장하고 있다. 글로벌 리서치 회사 그랜드뷰리서치에 따르면 글로벌 비건식품 시장은 2025년까지 연평균 9.6% 성장하며, 특히 비건 요거트는 전체 비건 식품 시장 성장을 주도해 연평균 18.9%씩 고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글로벌 대체 요거트 시장의 리더는 프랑스 다논이다. 즉, 이번 식물성 액티비아 국내 출시는 100년의 발효 기술 노하우를 지닌 프랑스 다논과 바른먹거리 풀무원이 함께 국내 비건 요거트 시장 개척에 본격 나선 것이다.


풀무원다논은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에 앞서 국내 비건 인증 기관인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비건 식품 인증을 취득했다. 비건 인증은 동물 유래 원재료를 사용하거나 이용하지 않고 교차 오염되지 않도록 관리하며 동물 실험을 하지 않은 제품에만 주어진다.


식물성 액티비아는 비단 채식을 지향하는 사람뿐 아니라 건강관리에 관심이 많은 모든 사람들에게 제격이다. 먼저 우유 대신 코코넛으로 만들어, 평소 우유나 요거트 등의 유제품 섭취가 어려운 사람들도 편하게 먹을 수 있다. 또 식물성 원료로 만들어 트랜스지방 0g, 콜레스테롤 0%이다. 여기에 기존 액티비아의 특장점으로 꼽히는 액티비아만의 20개국 특허 프로바이오틱스인 ‘액티레귤라리스’(DN560004)와 함께 1컵당(100g 기준) 3g의 식이섬유까지 함유하고 있다.




▲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 ‘액티비아(ACTIVIA)’가 비건 인증을 받은 대체 요거트를 국내 시장에 선보인다. '식물성 액티비아’는 코코넛으로 부드러운 요거트 질감 살리고 상큼한 과일 더해, 누구나 맛있게 즐기는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다.



식물성 액티비아는 맛에도 특별히 신경을 썼다. 코코넛은 기존 요거트의 부드럽고 크리미한 질감을 잘 살려내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거부감이 거의 없다. 여기에 유럽시장에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코코넛과 가장 잘 어울리면서 한국인이 선호하는 과일을 엄선해 더했다. 상큼한 파인애플, 아삭아삭하고 부드러운 복숭아, 깊고 진한 풍미를 담은 블루베리까지 총 3가지 맛으로 깔끔한 코코넛과 어우러져 누구나 맛있게 즐길 수 있다.


가격은 4입 기준 3,980원, 6입 기준 5,980원으로 전국 대형마트, 슈퍼마켓 및 온라인에서 판매 예정이다. 국내 비건 요거트는 일부 온라인 채널에서 판매되고 있으나, 풀무원다논은 식물성 액티비아를 온라인은 물론 전국 유통망에 공급해 누구나 쉽게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를 구매할 수 있도록 소비자 접점을 최대한 늘릴 계획이다.



▲ 풀무원다논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 3종(복숭아, 파인애플, 블루베리)



한편, 그랜드뷰리서치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비건 요거트 시장 규모는 약 16억 달러로, 앞으로 매년 18.9%씩 성장해 2027년에는 약 65억 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현재 비건 시장은 유럽을 중심으로 성장했지만, 아시아도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유연한 채식을 하는 플렉시테리언과 건강과 지구환경을 위해 비건 식품을 구매하는 사람들이 크게 늘고 있어 2027년까지 연평균 20.2%씩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풀무원은 국내에서 비건 트렌드를 주도하며 지난해 비건 라면 ‘자연은 맛있다 정면’, 비건 김치 ‘비건 톡톡 썰은김치’, 비건 스킨케어 ‘브리엔’을 출시했고, 올해 풀무원다논에서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까지 선보인 것이다.


풀무원다논 액티비아 담당자는 “국내 요거트 시장은 정체된 상태지만 풀무원다논은 국내 시장에서 보기 어려웠던 혁신제품을 지속 선보이며 매년 두자리 성장을 하고 있다”“이번 식물성 액티비아 출시로 국내 비건 요거트 시장을 개척하고,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로서 올해도 요거트 시장의 혁신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정희련 대표가 이끄는 풀무원다논은 풀무원의 바른 먹거리 철학과 100년 발효 역사를 지닌 프랑스 다논의 세계 1위 요거트 기술이 더해져 설립된 요거트 전문 기업이다. 현재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 ‘액티비아’, 온 가족 활력 요거트 ‘아이러브요거트’, 6년 연속 그릭요거트 국내 판매 1위 (닐슨 RI 기준, 2014~2019년) ‘풀무원다논 그릭’, 위 전문 특화 발효유 ‘위솔루션’ 등의 다양한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이 중 액티비아는 1987년 프랑스에서 첫 출시된 이후 전세계 70여 개국에서 1초에 308컵, 매년 90억 컵이 판매되고 있는 9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요거트 브랜드로 다논이 보유한 4천여 종의 유산균 중 엄선한 20개국 특허 프로바이오틱스 ‘액티레귤라리스(DN560004)’가 들어있다. 작년에 이어 올해 ‘2021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하며 한국 소비자들에게도 사랑 받는 브랜드로 인정 받고있다.



▲ 식물성 액티비아는 채식을 지향하는 사람 뿐 아니라 건강관리에 관심이 많은 모든 사람들에게 제격이다. 우유 대신 코코넛으로 만들어, 평소 우유나 요거트 등의 유제품 섭취가 어려운 사람들도 편하게 먹을 수 있다.




▲ 대체 요거트는 기존 요거트의 주 원료인 우유 대신 코코넛, 콩, 오트 등의 식물성 원료를 사용해 요거트와 유사한 맛과 식감을 살린 새로운 형태의 요거트로, 유제품 섭취가 어려운 소비자들도 쉽게 즐길 수 있으면서 기존 요거트의 특징인 유산균은 대부분 그대로 담고 있다.




▲ 식물성 액티비아는 맛에도 특별히 신경을 썼다. 코코넛은 기존 요거트의 부드럽고 크리미한 질감을 잘 살려내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거부감이 거의 없다. 여기에 유럽시장에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코코넛과 가장 잘 어울리면서 한국인이 선호하는 과일을 엄선해 더했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