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 국내 완제품 두부 중 가장 작은 식물성 단백질 한 입 ‘고단백 큐브두부’ 출시

로즈마리와 바질을 곁들여 한 입에 먹기 좋은 식물성 고단백질 두부 제품 2종

오븐에 구워내 그대로 먹어도 좋고, 샐러드나 덮밥 토핑 등으로 활용도 높아

제품 1봉 기준 단백질 일일 섭취 권장량의 약 1/3 충족할 수 있어

 

 

▲ '고단백 큐브두부' 2종 (왼쪽 로즈마리 로스팅, 오른쪽 바질 로스팅)

 

최근 식물성 지향 식품을 선언한 풀무원이 대표적인 식물성 단백질 식품 두부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고단백 두부 제품을 선보인다.

 

풀무원식품(대표 김진홍)은 시즈닝을 곁들인 두부를 한 입에 먹기 좋은 크기로 오븐에 구워낸 ‘고단백 큐브두부’ 2종(로즈마리 로스팅, 바질 로스팅)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고단백 큐브두부’ 2종은 지난 3월 풀무원이 식물성 지향 기업으로의 선언 이후 출시한 다섯 번째 식물성 지향 제품이다. 앞서 풀무원은 식물성 지향 식품 중장기 로드맵에 따라 ‘두부면KIT’, ‘두부바’, ‘두부텐더’, ‘두부크럼블 덮밥소스’를 잇따라 출시한 바 있다.

 

‘큐브두부’ 2종은 두부에 로즈마리 솔트와 흑후추, 바질 등 간단한 시즈닝을 곁들인 후 오븐에 담백하게 구워내 두부 본연의 영양과 탱글한 식감을 극대화했다. 두부는 한 입에 먹기 좋은 크기의 큐브 형태로 만들어 섭취 편의성까지 고려했다. 이 제품은 가로, 세로, 높이 약 1.5cm 정육면체 큐브 모양의 작은 두부로, 기존 국내에서 출시된 두부 완제품 가운데 크기가 가장 작은 것이 특징이다. 1봉지에 약 32개 들어있다. 

 

제품 1봉(100g) 기준 로즈마리 로스팅은 단백질 18g, 바질 로스팅은 단백질 19g 함유로 각각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33%와 35%를 충족한다. 세부 재료는 식물성 소재만을 사용해 엄격한 채식을 하는 비건도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2종 모두 콜레스테롤 0g으로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오븐에서 한 번 구워내 따로 조리 없이 간편하게 있는 그대로 먹을 수 있다. 자극적이지 않은 맛으로 다양한 요리와 잘 어우러져 샐러드나 덮밥 토핑으로도 좋고, 기호에 따라 간단한 소스를 곁들이면 반찬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고단백 큐브두부 로즈마리 로스팅’(100g/2,900원)은 두부에 로즈마리 솔트와 흑후추를 곁들여 두부의 담백한 풍미를 살렸다.

‘고단백 큐브두부 바질 로스팅’(100g/2,900원) 은 향긋한 바질을 더해 보다 산뜻하고 가벼운 느낌을 즐길 수 있다.

 

풀무원식품 홍소연 PM(Product Manager)은 “이번 신제품 ‘고단백 큐브두부’는 요리나 반찬으로 주로 활용하는 두부를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간식으로도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라며 “풀무원은 식물성 지향 선도 기업으로서 앞으로 다채로운 식물성 단백질 식품을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건강과 입맛 모두 충족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로즈마리 솔트와 흑후추를 곁들여 담백한 풍미를 살린 '고단백 큐브두부 로즈마리'

 

▲ 향긋한 바질을 더해 산뜻하고 가벼운 느낌의 '고단백 큐브두부 바질'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