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푸드앤컬처, 육군 인사사령부와 전역 장병 취업지원 MOU 체결

풀무원 뉴스/기업뉴스 2020. 10. 30. 16:37

전역 예정 조리 특기병 중 육군 인사사령부 추천받아 채용…향후 채용 영역 확대 검토



▲ 풀무원푸드앤컬처 이우봉 대표(왼쪽)와 육군 인사사령부 박동철 사령관(오른쪽)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 촬영하고 있다.



풀무원이 육군 인사사령부와 손잡고 전역 예정 장병 채용에 나선다.


풀무원 계열 생활서비스 전문 기업 ㈜풀무원푸드앤컬처(대표 이우봉)는 충남 계룡시 육군 인사사령부 창조홀에서 전역을 앞둔 조리 특기병의 취업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풀무원푸드앤컬처 이우봉 대표와 육군 인사사령부 박동철 사령관 및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성실히 군 복무를 마친 장병들이 투철한 책임의식은 물론 전문성 등을 갖춘 인재로 더 많은 사회적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해 진행되었다.


이날 협약에 따라 풀무원푸드앤컬처는 육군이 추천하는 전역 예정 조리 특기병 중 채용조건에 맞는 인재를 채용할 예정이다. 또한 양측은 향후 전역 예정 장병의 채용 영역을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해 나갈 방침이다.



▲ 풀무원푸드앤컬처 이우봉 대표(왼쪽 5번째)와 육군 인사사령부 박동철 사령관(오른쪽 5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육군 인사사령부는 ▲전역(예정) 장병에게 풀무원푸드앤컬처의 채용에 대해 적극 홍보 ▲풀무원푸드앤컬처의 구인 요건에 맞는 전역(예정) 장병 중 우수인재를 추천 및 채용 관련 자료 제공 ▲군 관련 사항 협조 요청 시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풀무원푸드앤컬처는 ▲풀무원푸드앤컬처의 구인 요건 및 취업 정보제공 ▲푸드서비스 사업 외 영역서 자격 갖춘 전역(예정) 장병의 취업 지원 ▲육군에서 추천하는 인원 중 선발 조건에 맞는 인재 채용을 지원한다.


풀무원푸드앤컬처 이우봉 대표는 “국가를 위해 헌신한 조리 특기병들이 전문성을 살려 안정적으로 사회 정착할 수 있도록 전역 예정인 조리 특기병을 채용할 예정”이라며 “향후 육군 인사사령부와 협력하여 전역 예정 장병들을 다양한 영역에서 채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푸드앤컬처는 일반 병사 대상 위탁급식을 국내 최초로 수주하여 올해 6월부터 육군부사관학교 양성 1식당을 운영하고 있다. 장병들에게 건강과 올바른 식문화 가치를 알리기 위해 안전한 식재료 및 영양균형 식단을 구성하여 제공하고 있다.


풀무원푸드앤컬처는 1991년 위탁급식 사업을 시작으로 컨세션 사업, 휴게소 사업, 전문 레스토랑 브랜드 사업 등 다양한 생활 서비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전문 레스토랑 브랜드 사업은 모던가정식반상 전문점 ‘찬장’을 비롯해 국내 인기 맛집을 한곳에 모은 ‘플레이보6(Flavour6)’, 한식 면요리 전문점 ‘자연은 맛있다(noodles&more)’, 전통 한식당 ‘명가의 뜰’, 복합 식문화 공간 ‘내츄럴 소울 키친(Natural Soul Kitchen)’, 카페 ‘ttt coffee’ 등이 있다. 복합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 올해 7월 오픈한 부산 엘시티 전망대 ‘엑스 더 스카이’를 운영하고 있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