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녹즙,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 리뉴얼 출시

“속 쓰림에 시달리는 직장인들의 활력 아이템으로 추천합니다!”

원료 그대로의 맛 담은 생즙 함량 늘리고 식물성유산균으로 발효한 총 6종의 채소 담아
한 병에 60mg 이상의 폴리페놀함유…단맛 대신 깔끔하고 건강한 맛으로 리뉴얼

 

 

풀무원건강생활(대표이사 여익현)의 신선음료 브랜드풀무원녹즙이위 건강에 좋은 대표적인 식품인 양배추와 브로콜리,케일 생즙과 식물성유산균으로 발효한 야채발효즙을 넣은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를 리뉴얼 출시했다고 22일(금) 밝혔다.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는일 평균 2만 5천 명이 마시고 있는 풀무원녹즙의 베스트셀러 품목 중 하나다. 위 건강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영양은 높이고 깔끔한 맛은 살린 제품으로 리뉴얼해 선보이게 됐다.


유기농으로 재배한 국내산 양배추, 브로콜리, 케일 생즙이 55% 함유돼 있으며 6가지 채소를 식물성유산균으로 건강하게 발효한 야채발효즙도 들어있다. 이번 리뉴얼을 통해 야채발효즙을 추가하여 항산화 기능성분인 폴리페놀 함량도 높였다. 기존 제품에 비해 함량을 20% 늘려 한 병(130ml)에 60mg 이상의폴리페놀을풀무원의 기술력으로 보증하고 있다. 또한 양배추 특유의 맛 때문에 마시기 어렵다는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해 깔끔한 맛을 강화했고 건강하고 산뜻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인위적인 단맛도 지양했다.


풀무원녹즙 손민정 제품매니저(PM)는“평소 스트레스 등으로 만성적인 속 쓰림 현상에 시달리는 일이 많은 직장인은 위 건강에 좋은 식품을 꾸준히 먹는 것이 좋은데 바쁜 사회생활 탓에 일일이 채소를 챙겨먹는 것이 쉽지 않다”며 “영양을 높이고 맛까지 살린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를 통해간편하게 건강을 챙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가격은 한 병에 2,500원(130ml)이며 풀무원녹즙 배송판매원인 모닝스텝을 통해 매일 아침 사무실과 가정으로 배달된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