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푸드머스, 매일 제조해 24시간 내 배송 ‘매일아침 신선두부’ 출시

국내 처음으로 제조 후 24시간 내 전국 어린이집, 유치원에 도착하는 ‘극신선 두부’

풀무원만의 5℃ 이하 콜드체인시스템으로 전국 사업장에 신속하게 배송

100% 국산콩 원료로 無소포제, 無유화제, 천연응고제 원칙으로 제조

 


풀무원 매일아침 신선두부


 

풀무원푸드머스가 국내 처음으로 매일 아침 제조해 24시간 내 전국 어린이집, 유치원에 배송하는 ‘극신선 두부’를 선보였다.

 

풀무원 계열 식자재 유통기업 ㈜풀무원푸드머스(대표 유상석)는 매일 만들어 24시간 내 배송하는 식자재용 두부 제품인 ‘풀무원 매일아침 신선두부(1kg)’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국내 두부업체가 매일 아침 제조해 24시간 내에 도서와 산간 벽지를 제외한 전국 사업장에 공급하는 식자재용 신선 두부 제품을 내놓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풀무원푸드머스는 영유아사업장을 시작으로 ‘매일아침 신선두부’의 유통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으로 성장기 어린이들이 신선하고 우수한 품질의 식물성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도록 영유아사업장에 먼저 선보인 것이다.

 

‘매일아침 신선두부’는 배송 희망일자 하루 전 제조해 다음 날 아침 각 사업장으로 도착하는 ‘매일아침 제조, 익일 도착’ 시스템을 엄격하게 적용했다. 도서 산간 벽지를 제외하고 전국 모든 어린이집, 유치원에서 신선한 두부를 아이들에게 제공할 수 있다. 단 주말은 두부 공장이 휴무인 관계로 월요일을 제외한 모든 평일(화, 수, 목, 금)에 신선한 두부를 받아볼 수 있다.

 

풀무원은 제조부터 배송까지 5℃ 이하의 저온 상태를 유지하는 풀무원만의 '콜드체인 시스템'으로 갓 만든 신선한 두부를 빠르게 배송한다. 풀무원은 국내 최대 규모의 저온 물류센터인 충북 음성물류센터를 비롯한 전국 19개의 저온 물류거점에서 제품을 단기간에 배송하는 체계화된 물류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다.

 

‘매일아침 신선두부’는 구운 소금을 더해 고소한 풍미를 더했고 기존 제품 대비 두유 함량도 더 높여 진하고 단단하다. 덕분에 부침, 조림뿐 아니라 국, 찌개, 찜 등 다양한 요리로 활용할 수 있고 조리 시 쉽게 부서지지 않는다.

 

또 ‘매일아침 신선두부’는 100% 국산콩만을 원료로 하고 소포제(기포를 제거하는 첨가물)와 유화제(2종 이상의 액체가 잘 섞이게 만드는 첨가물)를 사용하지 않는다. 응고제는 천일염에서 염화마그네슘을 추출한 천연응고제를 사용한다.

 

풀무원푸드머스 전통식품 홍소연 PM(Product Manager)은 "매일아침 신선두부’는 예전 어머니들이 아침부터 콩을 직접 갈아 신선하고 따뜻한 두부를 아이들에게 먹이던 것에 착안하여 개발하게 되었으며 풀무원의 독보적인 두부 제조기술과 유통시스템을 결합해 신선한 두부를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발한 제품"이라며 "소규모 사업장에서도 활용할 수 있도록 포장 용량을 3kg에서 1kg으로 줄이는 등 현장의 의견을 수렴한 더욱 합리적인 제품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푸드머스는 지난 5월 31일 풀무원의 전사 CI 리뉴얼과 함께 ‘One Pulmuone’ 관점으로 사명을 ㈜푸드머스에서 ㈜풀무원푸드머스로 변경하였다. 풀무원푸드머스는 새로운 회사명으로 B2B시장에서 종합 식재 유통 서비스기업으로 성장을 가속화 할 계획이다.

 

푸드머스는 2000년 4월 설립 후 식자재 브랜드 ‘바른선’과 ‘우리아이’를 중심으로 기업, 기관, 학교, 유치원, 어린이집에 식자재를 공급하는 사업을 통해 작년에 매출 4,700억 원을 기록했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