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 프리미엄 철판볶음밥 2종 출시

재료의 원물감 살린 전문점 수준의 철판볶음밥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그릴함박&철판볶음밥’, 소고기 함량 약 30%의 그릴에 구운 프리미엄 스테이크 별첨

‘씨푸드야채 철판볶음밥’, 5가지 국내산 생야채와 해물을 큼직하게 넣어 풍성한 식감 특징

 

 

풀무원이 재료의 원물감을 그대로 살린 프리미엄 철판볶음밥을 선보인다.

 

풀무원식품(대표 이효율)은 집에서 손쉽게 즐길 수 있는 철판볶음밥 2종 ‘그릴함박&철판볶음밥’과 ’씨푸드야채 철판볶음밥’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철판볶음밥 2종은 프리미엄 그릴 함박스테이크, 국내산 야채와 해물 등 주재료들의 원물감을 살려 풍부한 식감을 자랑하는 것이 특징이다.

 

그릴함박&철판볶음밥(2인분/6,980원)은 철판에 볶아 고소한 볶음밥과 함께 큼직한 그릴 함박스테이크, 갈릭 브라운소스가 들어있어 집에서도 근사한 요리로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그릴 함박스테이크는 돼지고기만 쓰지 않고 소고기를 30% 가까이 넣어 식감과 맛을 풍부하게 살린 프리미엄 스테이크다. 이외에도 갈릭 브라운소스가 동봉되어 스테이크와 함께 곁들여 먹으면 고기의 맛을 더욱 풍부하게 해준다.

 

씨푸드야채 철판볶음밥(2인분/6,980원)은 밥보다 건더기 함량(58.5%)이 많아 재료 각각의 풍부한 원물감을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양파, 양배추, 청경채, 대파, 당근 등의 5가지 생야채와 새우, 오징어 등의 해산물을 큼직하게 썰어 넣어 풍성한 식감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파기름이 별첨되어 별도로 기름을 준비할 필요가 없고 파기름 특유의 향긋한 풍미를 느낄 수 있다.

 

또한 두 제품 모두 볶음밥에 직화 솥에서 볶아 낸 대파와 튀긴 마늘을 넣어 전문점에서 느낄 수 있는 철판볶음밥 특유의 감칠맛과 은은한 풍미를 전달한다. 가마솥 직화 방식으로 밥을 지어 밥알이 차지고 밥맛이 뛰어나다. 3~4분간 팬에 볶거나 전자레인지에 데우기만 하면 3천 원대 가격(1인분 기준)으로 재료의 맛이 살아있는 수준 높은 철판볶음밥을 즐길 수 있다.

 

풀무원식품 RM(Ready Meal)사업담당 제갈지윤 PM(Product Manager)은 “풀무원식품이 새롭게 출시한 ‘철판볶음밥 2종’은 전문점에서 즐기던 볶음밥을 집에서도 간단하고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는 제품”이라며 “재료의 원물감을 풍부하게 살려 간편하지만 맛과 건강까지 생각한 프리미엄 볶음밥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풀무원은 ‘철판볶음밥 2종’ 출시로, ‘7가지 야채와 닭가슴살볶음밥’, ‘7가지 야채와 통새우볶음밥’, ‘소불고기필라프’에 지난해 11월 출시한 ‘9가지 야채와 부추잡채 볶음밥’, ‘7가지 야채와 발효현미 깍두기 볶음밥’까지 총 7종의 볶음밥 라인을 갖추게 됐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