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 환경문제 프로젝트 ‘같이그린 대학생 멘토’ 모집

환경과 교육에 관심이 많은 대학생 누구나 멘토 지원 가능

쓰레기를 최소화하는 ‘제로웨이스트’와 풀무원이 제안하는 ‘로하스 식생활’ 중 주제 선택

대학생은 멘토 고등학생은 멘티가 돼 3월부터 8주간 환경문제 프로젝트 진행

 

 

▲ 풀무원, 환경문제 프로젝트 '같이그린 대학생 멘토' 모집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대한민국 대학생 교육기부단’과 ‘사단법인 나라사랑 청소년포럼’이 함께 진행하는 환경교육 기부 프로그램인 ‘같이그린(Green)’에 참가할 대학생 멘토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같이그린(Green)’은 건강한 지구에서 지속가능한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기 위해 대학생 멘토들과 고등학생 멘티들이 한 팀이 돼 교육 기부 형태로 함께 환경문제를 고민하는 해결방안을 모색, 실천하는 환경문제 프로젝트다.

 

환경과 교육기부에 관심이 많은 대학생이면 거주 지역 상관없이 누구나 멘토로 지원할 수 있다. 온라인 교육에 익숙하거나 프리미어, 포토샵, 일러스트 활용 능력이 있는 학생을 우대하며 식품영양 및 환경 관련 전공자이면 더 좋다. 대학생 멘토 지원서 접수는 이번 달 28일 마감이며, ‘대한민국 대학생 교육기부단 웹진’ 네이버 블로그에 게시된 공지 글의 QR코드 및 링크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고등학생 멘티 모집은 3월 8일부터 시작된다.

 

이번 프로젝트의 주제는 ‘제로웨이스트’와 ‘로하스 식생활’이다. 대학생 멘토들이 교육 기부자가 되어 이 두 가지 주제 중 하나를 선택, 고등학생 멘티와 함께 환경 프로젝트를 기획한다.

 

‘제로웨이스트’는 생활 속에서 배출되는 쓰레기를 최소화하자는 운동이다. 최근 코로나19로 일회용품 사용이 늘면서 전 세계적인 환경문제로 떠오른 쓰레기 문제를 멘토와 멘티들이 함께 고민하고 해결하도록 기획된 주제이다.

‘로하스 식생활’은 바른먹거리 기업 풀무원이 제안하는 나의 건강과 지구환경까지 고려한 의식 있는 식습관으로, 과도한 육류 섭취를 줄이고 식물성 단백질 식품 섭취를 장려하여 나와 동물, 지구의 건강을 모두를 지킬 수 있는 실천 방안을 프로그램에 담고자 잡은 주제다.

 

이번 ‘같이그린’의 모든 활동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멘토와 멘티는 줌(Zoom) 화상회의를 통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봉사시간을 지급하며 식물성 단백질 식품, 동물복지 달걀 등 풀무원의 바른먹거리 제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우수활동팀과 우수활동자 또한 선별해 시상할 계획이다. ‘같이그린’에 참가하는 멘토는 총 8주 차 활동 중 6주 이상 출석할 경우 수료할 수 있으며 풀무원과 대한민국 대학생 교육기부단의 명의로 활동 인증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 풀무원은 나의 건강과 지구환경까지 고려한 의식 있는 식습관 '로하스 식생활'을 제안한다.

 

 

풀무원 브랜드관리실 송지현 담당자는 “최근 코로나19로 MZ세대들 사이에서 환경에 대한 관심과 우려가 어느 때보다 높아졌다”“친환경을 회사의 핵심 전략으로 삼은 풀무원은 MZ세대와 함께 환경 문제를 고민하며 사람의 건강뿐 아니라 지구 환경까지 지킬 수 있도록 사업을 영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한민국 대학생 교육기부단’은 대학생 교육 기부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설립된 연합동아리로, 교육 기부에 참여하는 대학생의 역량 발달을 돕고 다양한 청소년들에게 교육의 기회가 돌아갈 수 있도록 교육기부 프로그램을 기획 및 운영해오고 있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 인증 ‘교육기부 우수동아리’로 선정된 바 있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