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 국내산 통곡물에 4가지 하트를 더한 ‘하트뮤즐리’ 출시

통곡물 뮤즐리에 과일·채소 천연색 입힌 하트 모양 곡물 추가

크랜베리, 딸기, 아몬드 등 건과일과 견과류로 맛과 영양 더해

1회 제공량 당 115kal 수준으로 건강하고 가벼운 식사, 간식으로 제격

 

 

풀무원식품(대표 이효율)은 국내산 통곡물 뮤즐리에 하트 모양 곡물을 추가한 ‘하트뮤즐리(320g/7,750원)’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뮤즐리(muesli)는 가공 과정을 최소화해 원재료의 원형과 영양을 그대로 살린 건강 간편식이다. 일반 시리얼보다 단백질, 미네랄, 비타민, 식이섬유 등 영양소가 풍부하고 칼로리도 낮아 독일, 영국 등 유럽에서는 이미 식사 대용으로 대중화돼 있다.

 

풀무원 뮤즐리는 렌틸, 귀리 등 슈퍼푸드와 쌀을 튀기지 않고 오직 열과 압력으로만 구워내는 ‘퍼핑(Puffing)공법’을 적용해 곡물의 영양과 고소한 맛이 그대로 살아있다.

이번에 출시한 ‘하트뮤즐리’는 통곡물 뮤즐리에 4가지 색상의 알록달록한 하트 모양 곡물을 더했다. 하트 곡물은 쌀, 렌틸, 귀리 반죽에 딸기, 비트, 시금치, 흑미 등 과일과 채소에서 추출한 천연색을 입혀 사랑스러운 모양과 색깔로 보는 즐거움까지 선사한다.

 

곡물뿐만 아니라 크랜베리와 딸기, 아몬드 등 건과일과 견과류를 토핑으로 넣어 우유, 요구르트와 함께 즐기면 고소하고 새콤한 맛과 영양이 한층 더 풍부해진다.

1회 제공량(30g)당 칼로리가 115kcal 수준에 불과해 가벼운 식사나 간식으로 제격이며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에게도 좋다. 또한 합성착색료, 합성보존료, 합성감미료, 산화방지제 등 인공 첨가물을 일체 사용하지 않았다.

 

풀무원식품 조경민 CM(Category Manager)은 “이번에 출시한 ‘하트뮤즐리’는 영양과 간편함을 갖춘 것은 물론이고 예쁜 디자인까지 더해져 젊은 여성들과 밥투정을 하는 아이들에게 안성맞춤”이라며 “건강과 자기 관리에 관심이 많은 2030 여성과 가족의 건강을 생각하는 깐깐한 주부 등 다양한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풀무원은 2011년 ‘뮤즐리’를 출시하며 프리미엄 곡물 시리얼을 국내에 소개했다. ▲국내산 곡물 사용 ▲합성착향료, 산화방지제 등 무첨가 ▲가공 최소화를 통한 영양소 유지의 원칙을 지킨 건강한 뮤즐리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단단하고 거친 뮤즐리의 질감을 선호하지 않는 국내 소비자들의 입맛에 맞춰 맛과 식감을 개선한 한국형 뮤즐리를 개발하는 등 건강한 간편식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