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풀무원, ‘세계 비건의 날’ 맞아 젓갈 넣지 않은 ’깔끔한 썰은김치 Vegan’ 출시

- 동물성 재료 젓갈 빼고, 시원하고 깔끔한 김치 본연의 맛 더 살린 ‘비건 김치’

- 베지테리언뿐 아니라 고기도 먹는 플렉시테리언, 외국인, 어린이도 쉽게 즐길 수 있어

- 건강과 환경을 모두 고려한 지속가능한 식품 트렌드 선도할 것


▲ 세계 비건의 날 맞아 출시한 젓갈 넣지 않은 '깔끔한 썰은김치 Vegan'


11월 1일 ‘세계 비건의 날’(World Vegan Day)을 맞아 풀무원이 ‘비건 김치’를 선보였다.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젓갈을 넣지 않아 더 깔끔하고 시원한 비건 김치 ‘풀무원 깔끔한 썰은김치 Vegan’(400g/6,000원)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사람과 자연을 함께 사랑하는 로하스(LOHAS) 기업 풀무원은 최근 식물성 단백질 식품 ‘두부면’, 비건 라면 ‘자연은 맛있다 정면’을 연이어 출시하며 지속가능한 식품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지난해 비건 김치로 미국 시장을 진출하며 글로벌 김치사업을 본격 시작한 풀무원은 이번에는 지속가능한 비건 김치를 국내 소비자에게도 공식 선보인 것.


지난달 풀무원이 출시한 ‘김치렐리쉬’가 전통 김치를 재해석해 동서양의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는 다재다능한 신개념 김치라면, ‘깔끔한 썰은김치 Vegan’은 동물성 원료인 젓갈을 빼고 깔끔하고 시원한 김치 본연의 맛을 살린 전통 비건 김치다.


깔끔한 썰은김치 Vegan’은 배추, 무, 마늘, 생강, 파, 고추 등 100% 식물성 원료만 사용해 깔끔하고 시원한 맛이 일품이다. ‘비건 김치’라고 해서 꼭 엄격한 베지테리언(Vegetarian)만을 위한 것은 아니다. 지구환경을 위해 고기 소비를 줄이면서 채식을 하는 플렉시테리언(Flexitarian)과 젓갈을 선호하지 않는 사람, 외국인, 어린이 등 모든 소비자들이 맛있게 즐길 수 있다.



▲ 100% 식물성 원료만 사용해 깔끔하고 시원한 맛의 '깔끔한 썰은김치 Vegan'



‘깔끔한 썰은김치 Vegan’은 400g 소용량으로 출시됐다. 1인 가구도 유통기한 내 남길 걱정 없이 먹기에 적합하다. 비닐 포장이 아닌 뚜껑을 열고 닫을 수 있는 용기 형태로 출시해 보관이 편리하고 위생적이다. 여행이나 캠핑을 갈 때는 더욱 용이하다.


이번 ‘깔끔한 썰은김치 Vegan’과 지난달 출시한 ‘김치렐리쉬’ 두 제품 모두 현재 풀무원 공식 온라인몰 풀무원샵(www.pulmuoneshop.c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풀무원식품 김치사업부 정규진 PM(Product Manager)은 “김장을 하는 가구는 점점 줄고 포장김치의 수요는 늘고 있는 가운데 풀무원은 다양한 소비자의 취향을 고려해 전라도식 김치부터 비건 김치까지 포장김치 라인업을 넓혀가고 있다”며 “이번 비건 김치 출시와 함께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건강과 환경을 모두 고려한 지속가능한 식품 트렌드를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풀무원이 선보이는 지속가능한 비건 김치 '깔끔한 썰은김치 Vegan'(왼쪽), '김치렐리쉬' 2종(오른쪽)

상단으로 이동
공지사항